• Home
  • 전통적 공예품을 찾는다

전통적 공예품을 찾는다

TRADITIONAL CRAFTS

가고시마현

본고장 오시마 명주

Oshima Pongee

직물

아마미에 있어서의 오시마 명주의 시작은, 7세기 무렵에 거슬러 올라갑니다.산지가 형성된 것은 18세기 초기이고, 그 후, 기법은 가고시마에도 전해졌습니다.카스리모요는 합계기(시메하타)라는 독특한 기회를 이용하고 만들어집니다.실을 물들이는 “진흙 염색”의 기법은 특히 유명합니다.

The origins of this cloth woven on the Amami islands near Okinawa dates back to the 7th century. It was not until the beginning of the 18th century, however, that the craft took on the guise of an industry and its techniques were subsequently handed on to those working in Kagoshima Prefecture.

가고시마현

사쓰마야키

Satsuma Ware

도자기

사쓰마야키는, 문장 녹·게이초의 역 때, 당시의 지방 영주 시마즈씨가 조선에서 따라 돌아온 이조의 도공들에 의해 시작되었습니다.

The origins of Satsuma Yaki date back to the 16th century. The local feudal lord, Shimazu, returned from the Korean peninsular with some potters who helped to get things started.

가고시마현

강변 불단

Kawanabe Household Buddhist Altars

불단·불구

불교와 연고의 깊은 강변 지방에서는, 가마쿠라 시대 초에 현재의 가고시마현의 남부에서 힘이 있던 가와베씨와, 단노우라로 진 헤이케의 잔당이, 가와나베초키요미즈의 계곡을 중심으로, 공양이나 불교의 전도에 열중하고 있었습니다.

At the beginning of the Kamakura period (1185-1333) the Kawanabe area was noted for its connections with Buddhism. Kawanabe, a local powerful family who held sway over the southern part of what is now Kagoshima Prefecture, and the remains of Heike family, who were defeated at Dannoura, began holding memorial services and preaching the word of Buddha along a ravine of clear water in Kawanabe-cho.